자유게시판 - 내용
제목: 특수상대론 논문에서 광압은 다음과 같다.(’은 프라임으로 발음) 2007년 10월3일(개천절)에 발견
8359번 글을2018-06-21 오후 9:52:05 빌립(장로교 님이 남겨주셨습니다.
이 글은 160번 조회되었습니다.

책<100년만에 다시 찾는 아인슈타인> 임경순 편저,손영란 옮김,사이언스북스(1997년에 출판)
부록에 아인슈타인의 자서전(통일장이론의 공식이 나옴)과 특수상대론 논문(논문 제목: 움직이는 물체들의 전기역학에 관하여,한글판)과 물리적 실재에 관한 양자역학적 기술은 완전하다고 볼 수 있는가?(EPR 역설 논문,아인슈타인과 포돌스키와 로젠이 쓴 양자역학이 불완전하다는 논문)가 있습니다. 특수상대론 논문에서 오식과 오자가 3개정도가 발견되었다고 책의 각주에 나왔습니다.

특수상대론 논문에서(큰 따옴표"는 논문내용을 의미함)

"8. 광선의 에너지 변환. 완전 반사거울에 미치는 복사압(P)의 이론
A^2/8π(파이3.141592......)이 단위 부피당 빛의 에너지와 같기 때문에 (특수) 상대성의 원리에 따라 우리는 A’^2/8π 을 움직이는 계k에서의 단위 부피당 빛의 에너지E로 보아야 한다. 따라서 A’^2/A^2 은 주어진 빛 복합체의 에너지를 <정지했을 때 측정한 값>에 대한 <운동중에 측정한 값>의 비율이 될 것이다.

빛 복합체의 부피가 같다면 이는 정지한 계K에서 측정했거나 움직이는 계k에서 측정했거나 마찬가지여야 할 것이다. 하지만 이것은 사실이 아니다."

에서 위 주장은 틀렸습니다. 왜냐하면 특수상대론의 첫 번째 원리인 (특수) 상대성의 원리와 모순됩니다. 아인슈타인은 특수상대론 논문에서 모순된 주장을 했습니다. 만일 특수상대론이 옳다면 특수상대론에 의해서 정지한 계와 움직이는 계에서 둘 다 측정한 값이 같다라고 해야 하는데 다르다고 말했습니다. 특수상대론이 틀렸다는 새로운 또 하나의 증거를 발견했다고 생각합니다.

특수상대론 논문에서 S’/S = 루트(1 - v^2/c^2)/(1 - v/c*cosφ) [8.2] 여기서 v는 물체의 속도, c는 광속도, φ는 그리스 문자 파이
[8.2]식은 틀렸죠.

S’/S = 1/(1 - v/c*cosφ) [8.2]’
[8.2]’식이 옳다고 생각하죠.

E’/E = A’^2*S’/(A^2*S) = 1 - v/c*cosφ/루트(1 - v^2/c^2) [8.3]
[8.3]식은 틀렸죠.

E’/E = 1 - v/c*cosφ [8.3]’
[8.3]’식이 옳다고 생각하죠.

특수상대론 논문에서 "주목할 만한 것은 빛 복합체의 에너지와 진동수가 관찰자의 운동상태와 함께 같은 법칙에 따라 변한다는 점이다."
......

2007년 10월3일(개천절)에 대학도서관 열람실에서 발견했음

-빌립(장로교)
이전글 : (논문) - 고전물리학과 현대물리학의 중대한 공통적 결함(26) (김영식)
다음글 : E=mc^2 2011년2월15일 아침(6시전후)에 내가 수정하다. (크리스천(3)